■ 알렉산더 맥퀸(Alexander McQueen) 2020F/W 파리 컬렉션 - 이 시대를 사는 ‘대담한 영웅’의 현실적 무드 표출
■ 알렉산더 맥퀸(Alexander McQueen) 2020F/W 파리 컬렉션 - 이 시대를 사는 ‘대담한 영웅’의 현실적 무드 표출
  • 이영희 기자 / yhlee@ktnews.com
  • 승인 2020.03.13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렉산더 맥퀸의 완벽한 테일러링…현대의 활동적 여성상 구현

이 시대를 헤쳐나가는 용감하고도 현실적인 여성 영웅의 모습이 알렉산더 맥퀸의 컬렉션에 투영됐다. 아름다움과 우아함, 그리고 강인하고도 세심한 여성의 내면이 2020F/W컬렉션에서 표출됐다.

알렉산더 맥퀸(Alexander McQueen)은 파리패션위크에서 용감하고 현실적인 무드의 2020가을겨울 컬렉션을 펼쳤다.

지난 3월2일(현지시간), 알렉산더 맥퀸의 컬렉션에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사라 버튼은 여성,가족, 동료, 친구에게 쓰는 ‘연서’의 감성으로  용감하고 현실적이며 대담한 영웅을 표현했다.

연미복 테일의 코트, 드레스 등 다양한 스타일이 런웨이를 수놓았으며 알렉산더 맥퀸의 완벽한 테일러링을 통해 용감하고 활동적인 현대의 여성상을 구현했다.

웨일스 지방의 전통 담요와 숄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한 블랭킷 코트와 드레스, 퀼트에서 보여지는 붉은색과 자두색, 검은색 가죽이 믹스된 코트가 주목받았으며 드레스는 우아한 비대칭 드레이핑이 독특한 이미지로 각인됐다.

특히 이번 시즌 두각을 드러낸 ‘하트’는 손바느질 문양에서 영감을 받은 러블리한 핑크에서부터 스윗하트 네크라인이 우아한 드레스, 17세기의 로맨틱한 연예편지를 담아낸 오간자 드레스가 런웨이를 풍성하게 수놓았다.

알렉산더 맥퀸이 표현해 낸 하트는 ‘유대감과 타인을 위해 존재함과 같은 상징성을 녹여낸 것’으로 의미를 부여했다.

날렵한 실루엣의 싸이하이 부츠와 구조적인 힐, 펑크적 요소의 광택이 강한 금속 주얼리, 가죽 하네스에 걸 수 있는 금속 클러치 등 도 섬세하고 용감한 여성성을 보여주면서 컬렉션의 완성도를 높였다.


  • 서울특별시 중구 다산로 234 밀스튜디오빌딩 4층
  • 대표전화 : 02-326-3600
  • 팩스 : 02-326-3670
  • 영남본부 : 대구시 수성구 동대구로 336, 2514호(범어동, 마크팰리스범어)
  • 전화 : 070-4271-6914
  • 팩스 : 070-7543-49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중
  • 법인명 : (주)한국섬유신문
  • 제호 : 한국섬유신문 /코리아패션+텍스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3997
  • 등록일 : 2015-11-20
  • 발행일 : 매주 월요일(주간)
  • 발행인 : (주)한국섬유신문 김시중
  • 편집인 : 김시중
  • 한국섬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한국섬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tnews@ktnews.com
ND소프트